반가움 1230배! 방탄소년단 뷔가 만든 '보라해', 브라질 맥도날드 BTS밀 패키지에 한글로 등장..'보랏빛 감동'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5.16 07:52 / 조회 : 7907
image
방탄소년단 뷔(BTSV, /AFPBBNews=뉴스1=스타뉴스)와 뷔가 만든 '보라해'가 한글로 적힌 맥도날드 BTS 밀 사진
방탄소년단(BTS) 뷔가 만든 '보라해'가 맥도날드 패키지 전면에 한글로 등장해 눈길을 끈다.

최근 맥도날드는 방탄소년단과의 협업을 발표하며 5월 26일부터 6월 20일까지 미국 등 전세계 49개국에서 치킨 맥너겟과 감자튀김, 콜라로 구성된 'BTS 밀'(BTS Meal) 메뉴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브라질에서는 이보다 먼저 'BTS 밀' 패키지가 공급돼 화제에 올랐다. 이는 해당 맥도날드 매장에 준비된 제품의 소진으로 인해 몇몇 운 좋은 팬들에게 프로모션용 'BTS 밀' 제품이 제공된 것으로 알려졌다.

image


SNS에 공개된 사진에 따르면 보라색 바탕의 'BTS 밀' 패키지에는 방탄소년단과 맥도날드의 로고가 함께 찍혀 있다. 특히 패키지 한 면에는 '보라해'라는 문구가 한글로 인쇄되어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시장출시 제품과 프로모션용 제품 패키지가 동일한지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으나, 전 세계에 한글을 알리는 국위선양이다.

앞서 미국 패션 매체 SAINT는 'ㅂㅌㅅㄴㄷ'(방탄소년단)'과 ㅁㄷㄴㄷ'(맥도날드) 한글 초성이 새겨진 맥도날드 직원 유니폼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따. 'BTS 밀'에 포함되는 디핑 소스 포장에도 한글이 적혀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image


전 세계 맥도날드 매장에서 '보라해'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에 팬들의 반응은 벌써부터 뜨겁다.

'보라해'는 2016년 뷔가 팬미팅에서 직접 만든 신조어로, 뷔는 최근 'Let's BTS'에서 "무지개의 마지막 색인 보라색처럼 끝까지 사랑하고 함께하자는 의미로 만들게 됐다"라며 "이렇게 커질 줄 몰랐다"고 겸손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보라해(I Purple You)'와 '퍼플하트' 이모지, '보라색'은 방탄소년단을 상징하는 심볼이 되어 전 세계에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

image


미국 뉴스위크는 "팬들이 BTS의 기념비적인 성공을 도울 때마다 보랏빛 물결이 그룹을 응원해 왔다"고 전했으며, 방탄소년단과 유니세프의 '엔드 바이올런스', 'LOVE MYSELF' 캠페인 당시 헨리에타 포어 총재는 "We here at UNICEF purple you!"라는 메시지를 직접 SNS에 올리기도 했다.

image


글로벌투어로 방문한 해외 도시의 주요 랜드마크들은 일제히 보라빛 점등으로 방탄소년단을 환영했고, 삼성전자 등 협업 브랜드들도 보라색으로 제품을 만들어 'I Purple You'에 동참했다.

image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