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라' 윤병희 "남창희 닮았다 얘기 들어..송중기 보고 감탄" [종합]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5.11 18:36 / 조회 : 496
image
/사진='미스터라디오'
배우 윤병희가 '미스터 라디오'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11일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에는 드라마 '빈센조'에서 남주성 사무장 역으로 사랑받은 윤병희가 출연했다.

이날 DJ 남창희는 윤병희에게 "사실 청취자들이 저한테 윤병희씨 닮았다는 얘기를 많이 했다. 혹시 들은 적 있나?"라고 물었고, 윤병희는 "고백컨대 최근에 많이 들었다. 주변 지인들이 캡쳐 사진까지 첨부해서 보내주더라. 조금 혼란스러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남창희도 "저도 '빈센조'에 출연하냐는 질문을 많이 들었다 라고 전했다.

DJ 윤정수는 "남창희와 윤병희가 공통점이 많다. '미스터 선샤인'에도 같이 출연하지 않았나"라고 질문했고, 윤병희는 "배신자 김용주 역으로 나왔다. 욕을 많이 먹었다. 그럴만한 역"이라고 답했다.

image
/사진='미스터라디오'


이에 윤정수는 "남창희는 '미스터 선샤인'에 출연했던 얘기를 수십번 했다. 거기서 김태리씨한테 소보루빵 받은 얘기를 지겹게 했다. 윤병희씨는 뭐 받은거 없나"라고 물었다. 윤병희는 "저는 이병헌씨한테 수박쥬스를 받았다"라고 대답했다. 윤정수는 "김태리의 소보루 빵이냐, 이병헌의 수박쥬스냐 어렵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병희는 또한 한 청취자가 "송중기 정말 잘생겼나"라고 묻자 "정말, 실물 처음 딱 보고 이럴수가 있나 싶었다. 정말 말로 설명할 수 없이 잘생겼다"고 감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