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옷소매 붉은끝동' 2년만 컴백? "긍정 논의 중"[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5.11 09:08 / 조회 : 2143
image
배우 서효림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배우 서효림이 '옷소매 붉은 끝동'으로 2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할까.

서효림 소속사 마지끄 관계자는 11일 스타뉴스에 "서효림이 MBC 새 수목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 출연 제안을 받고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옷소매 붉은 끝동'은 궁녀 출신으로 시작해 내명부 최고의 품계인 정 1품 빈의 자리에 오른 문효세자의 생모인 의빈 성씨 덕임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강미강 작가의 동명 소설이 원작이다.

서효림은 극 중 영조의 막내딸 화완옹주 역을 제안 받았다. 서효림이 '옷소매 붉은 끝동'의 출연을 결정한다면, '비켜라 운명아' 이후 2년 만의 복귀작이자 결혼과 출산 후 첫 작품이 된다. 서효림은 2019년 배우 김수미의 아들 정명호 나팔꽃 F&B 대표와 결혼했다.

앞서 2PM 준호, 장희진, 오대환이 '옷소매 붉은 끝동' 출연을 긍정 검토한다고 밝혀 라인업에 이목이 쏠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