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몬스터 "'내 루돌프', 음악 좀 한다 평가 받고파"[직격인터뷰]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1.04.28 18:22 / 조회 : 2091
image
/사진제공=멜론
유튜브 채널 '빵송국' 세계관에서 출발한 2인조 보이그룹 매드몬스터(탄, 제이호)의 인기가 뜨겁다. MAD TV를 통해 한 카메라 어플 필터를 적극 활용한 압도적 비주얼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이들은 최근 유튜브,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입소문을 타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같은 인기에 힘입어 이들은 28일 오후 6시 디지털 싱글 '내 루돌프'를 발매했다. 오토튠 사운드가 돋보이는 이 곡은 매드몬스터 특유의 부자연스러운 매력이 돋보이면서도 두 멤버가 작사에 참여 진정성(?)을 더했다.

매드몬스터는 28일 '내 루돌프' 발매 전 스타뉴스와 서면 인터뷰에서 "재발매곡 '내 루돌프' 준비하면서 전세계 팬들의 높아져 있는 눈높이를 맞추어야 한다는 부담감이 많이 컸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곡을 준비하며 기억에 남는 순간에 대해 "정말 매 순간순간 다 기억에 남는 것 같아"고 덧붙였다.

image
/사진제공=멜론


이번 활동 매드몬스터의 목표는 음악성을 인정받는 것이다. 이들은 "'내 루돌프'로 '아, 매드몬스터 음악 좀 하는구나'라는 평가를 받을 수 있다면 정말 행복할 것 같다"며 "보이 밴드로 시작해서 지금은 아티스트가 되신 우리 저스틴 팀버레이크 선배님처럼 우리도 그런 길을 조금이나마 따라갈 수 있다면 정말 좋을 것 같다"고 바랐다.

끝으로 그간 해외 활동 위주로 활동을 펼쳐온 매드몬스터는 코로나19로 만나지 못하는 전세계 팬들에게 미안함과 고마움을 전했따.

"거의 세계의 모든 국가에서 포켓몬스터는 만나본 것 같은데, 갑자기 작년부터 못 보게 되니 너무나도 안타까워요. 다들 힘든 시기 잘 이겨내고 계신가요? 우리 서로 보고 싶은 마음 잘 간직해서 다시 만나게 되는 그 날 풀어요~ 사랑합니다. 포켓몬스터. 올웨이즈 A.L.W.A.Y.S~"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