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논란 '내일의 기억' 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 [★무비차트]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4.23 07:15 / 조회 : 450
image
/사진='내일의 기억' 포스터


영화 '내일의 기억'이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23일 영진위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내일의 기억'은 지난 2일 1만 5049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3만 4378명이다.

'내일의 기억'은 주연 배우 서예지의 논란에도 불구하고 이틀 연속 1위를 지키고 있다.

2위는 '서복'으로 1만 1974명이 봤다. 누적관객수 27만 523명이다.

3위는 '명탐점 코난 : 비색의 탄환'으로 4378명이 봤다. 누적관객수 9만 8814명이다.

4위는 '귀멸의 칼날 : 무한열차편', 5위 '자산어보'가 뒤를 이었다.

한편 이날 극장을 찾은 총 관객수는 5만 2925명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