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혁수, 코로나19 확진 판정 "활동 중단 자가격리"[전문]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4.22 14:17 / 조회 : 1044
image
배우 권혁수가 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서울마리나에서 진행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동네 앨범'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배우 권혁수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휴맵컨텐츠는 22일 공식입장을 통해 "권혁수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권혁수는 지난 14일 정산 담당자가 무증상으로 코로나19에 감염된 지 인지하지 못하고 검사를 받기전에 미팅을 진행했다"라며 "이후 보건당국 연락 이전 자발적 검사를 통해 22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권혁수는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라며 "권혁수와 접촉 여부를 불문하고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전 직원 등은 함께 검사를 진행했거나 신속히 진행할 예정이며 확인되는 대로 이에 대한 후속 조치를 취하겠다. 심려 끼쳐드려 죄송하다"라고 밝혔다.

◆ 휴맵컨텐츠 공식입장 전문

휴맵컨텐츠입니다.

당사 소속 배우 권혁수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권혁수는 4월 14일에 정산 담당자가 무증상으로 코로나19에 감염된 지 인지하지 못하고 검사를 받기전에 미팅을 진행하였습니다. 이후 권혁수는 해당 담당자의 확진 사실을 확인하고 보건당국의 연락 이전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았고, 22일 오전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권혁수는 해당 담당자의 확진 사실 인지 후 모든 활동을 즉시 중단하고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며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권혁수와 접촉 여부를 불문하고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전 직원 등은 함께 검사를 진행했거나 신속히 진행할 예정이며 확인되는 대로 이에 대한 후속 조치를 취하겠습니다.

당사는 정부 방침에 적극 협조하여 회사 전체 방역 및 추가 감염의 위험은 없는지 전반적으로 점검을 실시하고 전체 아티스트 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립니다.

휴맵컨텐츠 드림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