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미키 루시 '아시아' 합류..데뷔 첫 정식 연기 [공식]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4.21 13:39 / 조회 : 364
image
/사진제공=판타지오
그룹 위키미키(Weki Meki)의 루시가 글로벌 프로젝트 '아시아(ASIA)'에 합류해 첫 정식 연기에 도전한다.

소속사 판타지오는 21일 "위키미키의 막내 루시가 아시아 필름랩의 장편 제작 프로젝트 '아시아'에 합류해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아시아'는 인종 혐오 범죄와 얽힌 전 세계 인물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글로벌 장편 제작 프로젝트다. 판타스포르토 국제 영화제에서 메인 경쟁 부문 심사위원 특별 언급상을 받은 영화 '낙인'의 이정섭 감독이 주축이 되어 프로젝트를 이끌어간다. 극 중 루시는 인종 혐오 범죄에 대항하는 해커 '루시'를 연기한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데뷔 후 첫 정식 연기에 나선 루시는 같은 그룹 멤버인 최유정과 김도연의 뒤를 이어 새롭게 연기자 행보를 시작하게 됐다.

한편 '아시아'는 올 하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