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구본임, 오늘 2주기 맞아 추모 물결..비인두암 투병 끝 별세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4.21 10:05 / 조회 : 457
image
배우 구본임 / 사진=페이스북
배우 고(故) 구본임이 오늘 사망 2주기를 맞았다.

구몬임은 지난해 21일 비인두암 투병 끝 사망했다. 향년 50세.

고인은 지난해 비인두암을 판정받았다. 비인두암은 뇌기저에서 연구개까지 이르는 인두의 윗 부분에 악성종양이 생긴 병이다. 고 구본임은 비인두암을 발견했을 때 이미 심각한 상황이었으며 고인은 치료를 받던 도중 숨을 거뒀다.

당시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이 전해지면서 동료 연예인들과 대중은 안타까움을 표하며 애도했다.

고 구본임은 서울예술대학교 연극학과 출신으로, 무대와 브라운관, 스크린을 넘나들며 연기 활동을 펼쳤다.

고인은 1992년 영화 '미스터 맘마'로 데뷔, 드라마 '금쪽같은 내 새끼', 'TV소설 그대는 별', '한강수타령', '식객', '판다양과 고슴도치', '맨도롱 또똣' 등에 출연했다. 영화 '미스터 주부퀴즈왕', '음란서생', '화려한 휴가', '식객', '나는 왕이로소이다', '늑대소년' 등에서 다수 조연과 단역으로 활동했으며 연극 '허풍', '블랙코미디'에서 활약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