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회전 회오리' 방탄소년단 지민, 타고난 운동신경+열정..일취월장 탁구교실 "무한매력에 퐁당♥"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4.21 09:06 / 조회 : 3816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사진='달려라 방탄'(Run BTS)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달려라 방탄'에서 타고난 운동신경과 배움의 열정으로 일취월장한 탁구 실력을 보였다.

지난 20일 방탄소년단의 자체예능 달려라방탄 138화에서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이자 현 대한탁구협회 회장 유승민, 공인심판 박종범과 함께 한 '방탄 탁구 교실'이 방송됐다.

지민은 본격적 탁구 교실이 시작되기에 앞서 예상 탁구왕 중 하나로 꼽히자 자신이 '부산의 회전 회오리'라며 재치 있는 입담으로 현장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image


지민은 유승민, 박종범과 인사를 나눈 후 당시 재활 치료로 함께 자리하지 못한 멤버 슈가의 몫까지 선수용 탁구채를 선물 받자 90도로 허리를 굽혀 깍듯이 인사해 평소의 예의 바른 품성을 그대로 드러냈다.

image


이어진 탁구 레슨에서 유승민의 화려한 시범이 계속되자 연신 환호성을 지르며 아이처럼 신기해하는 순수함을 보여 무대와 180도 다른모습에 팬들을 설레게 했다.

탁구공으로 물병 넘기기에 도전한 멤버가 수차례 실패하자 손으로 슬쩍 넘겨주는 기지를 발휘해 현장 분위기를 띄우고 멤버들에게 박수세례를 받기도 했다.

팀을 나누어 기본기 배우기에 돌입하자 지민은 눈빛부터 달라지는 적극적 자세로 배움의 열정을 불태우며 타고난 운동신경을 발휘해 일취월장한 실력으로 박종범 코치와 물 흐르듯 매끄럽고 안정감 있는 랠리 상황을 연출해 주목 받았다.

연습시간이 끝나자 '잘 배워 보셨나요?'라는 제작진의 물음에 지민은 '네 네 선생님'이라며 동안 미모에 걸맞은 유치원생같은 귀여운 모습으로 팬들을 무한미소 짓게했다.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사진='달려라 방탄'(Run BTS)


팬들은 "춤 잘추는 사람이 운동도 잘해", "멋있다가 귀엽다가 무한매력", "검도, 태권도, 농구 등 못하는 운동이 없는데 탁구도 추가되겠네요", '지민이 미모 보느라 탁구공을 잘 못봄", "갈수록 어려 지네" 등 호평했다.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사진='달려라 방탄'(Run BTS)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