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재 "'아내의 맛' 조작 논란, 당사자들이 제일 잘 알 것"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4.17 07:28 / 조회 : 1272
image
/사진=KBS 2TV '연중 라이브' 방송화면


방송인 이휘재가 자신이 진행을 맡았던 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조작 논란에 대해 직접 언급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16일 방송된 KBS 2TV '연중 라이브'에서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 논란에 대해 다뤄졌다.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진행을 맡은 이휘재는 "아마 당사자들이 제일 잘 알 것 같다. 솔직하게 나서서 이야기하는 게 가장 좋은 방법이 아닐까 생각한다"라며 "그러고 나서 대중의 판단을 받는 게 제일 좋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함소원은 '연중 라이브' 제작진과 전화 통화를 통해 "많이 힘들어하고 있고 사과문 올린 것과 똑같이 잘못했다고 생각하고 있다"며 "잘못 인정하고 반성하고 노력하려고 한다. 지지해주신 분들에게 좋게 웃어드리려고 노력하고 있고 한 가정의 엄마로서도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앞서 '아내의 맛' 제작진은 지난 8일 함소원씨와 관련된 일부 에피소드에 과장된 연출이 있었음을 뒤늦게 파악하게 됐다"며 "시청자분들의 지적과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13일을 끝으로 '아내의 맛'을 시즌 종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