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지프스' 이시우, 종영소감 "많은 경험으로 배운 작품"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4.09 10:38 / 조회 : 183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배우 이시우가 '시지프스' 종영소감을 전했다.

JTBC 수목드라마 '시지프스 : the myth'에서 이시우는 아시아마트의 직원이자 해커 빙빙 역을 맡아 활약했다. 마지막 회에서는 박사장(성동일)과의 부녀 지간이 밝혀지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리기도 했다.

'시지프스'로 데뷔한 이시우는 짧은 등장에도 분위기를 전환시키며 드라마에 재미를 더했다. 또 통통 튀는 매력은 물론 부녀 간의 티격태격 케미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신인답지 않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시우는 9일 소속사 빅픽처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시지프스는 첫 작품인 만큼 많이 배웠습니다. 현장에서 선배님들께 많이 배우고 많은 경험하게 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고 종영소감을 전했다.

이어 "힘든 시기에 현장을 잘 이끌어주신 감독님 스태프분들께도 정말 감사드립니다. '시지프스'를 시작으로 앞으로 더 많이 성장하는 배우로 나아가겠습니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시우는 현재 웹드라마 '오늘부터 계약연애'에 출연하고 있으며 차기작을 준비 중에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