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TV’, 말날 바로마켓 맛집 소개

채준 기자 / 입력 : 2021.03.21 15:06 / 조회 : 526
image
/사진제공=한국마사회
이른 봄은 장 담그기 좋은 철이다.

장은 추위가 덜 풀린 때에 담가야 소금이 덜 들어 삼삼한 장맛을 낼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나 음력 정월 ‘말날(馬日)’에 장을 담그면 장맛이 달고 좋다는 속설이 널리 퍼져 있다. 말이 좋아하는 콩으로 장을 담그기 때문에 장맛이 좋다는 이유와 장맛이 좋을수록 말의 핏빛처럼 빛깔이 진하기 때문이라는 이유, 두 가지 설이 전해 내려온다. 올해 음력 정월 말날은 2월 15일, 2월 27일, 3월 11일이다. 음력 정월에 장을 담그지 않으면 3월에 담그는데 이때도 말날에 담가야 맛이 좋다고 한다.

과천 경마공원 내 바로마켓에서는 달인들의 장을 만나볼 수 있다. 바로마켓에서는 4개 농가가 다른 시장보다 훨씬 저렴한 가격에 장류를 판매하고 있다. 바로마켓의 장 달인들은 많은 사람들이 달인의 자부심 가득한 장을 맛볼 수 있다면 저렴하게 팔아도 보람차다는 반응이다. 코로나19 방역조치로 인해 차 안에서만 장을 구매할 수 있고, 시식도 할 수 없지만 단골들 사이 알음알음 입소문이 나 가게 앞은 길게 늘어선 차들이 가득하다.

유튜브 마사회TV채널에서는 바로마켓에 입점 돼 있는 간장, 고추장, 된장, 막장(집장) 등 여러 종류의 장 맛집을 소개한다. 충남 최초로 HACCP 인증을 받은 청국장, 보리를 숙성시킨 막장처럼 바로마켓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장도 눈에 띈다. 송화가루를 채집해 만든 고추장 이야기부터 전통방식으로 6시간 동안 가마솥에서 콩을 삶아 만든 청국장 이야기까지, 바로마켓의 ‘장’ 이야기는 3월 19일부터 마사회TV에서 만나볼 수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