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매드랜드' 감독, 데뷔작으로 칸行..마블 '이터널스'까지 진출 '눈길'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3.21 13:30 / 조회 : 1234
image
/사진=영화 '노매드랜드'를 연출한 클로이 자오 감독


영화 '노매드랜드'를 연출한 클로이 자오 감독이 칸국제영화제에 진출한 남다른 데뷔부터 차기작 '이터널스'까지 역대급 필모그래피로 주목받고 있다.

'노매드랜드'는 제77회 베니스 국제영화제 황금사자상, 제78회 골든 글로브 작품상, 감독상 및 제55회 전미 비평가협회 4관왕 최다 수상, 제26회 크리틱스 초이스 4관왕 최다 수상 등 전 세계 유수 영화제 및 시상식을 휩쓸며 203관왕이라는 경이로운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 작품상, 감독상을 비롯해 주요 6개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리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와 함께 '노매드랜드'에서 연출은 물론 각색, 편집까지 도맡아 다방면에서 실력을 발휘하며 단일 시즌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한 클로이 자오 감독의 역대급 필모그래피가 주목받고 있다.

2015년 '내 형제가 가르쳐준 노래'로 데뷔한 클로이 자오 감독은 선댄스영화제 최초 상영을 시작으로 제68회 칸 국제영화제 감독주간 및 황금카메라상 후보에 오르면서 영화계 혜성 같은 등장을 알렸다. 이후 두번째 작품 '로데오 카우보이'로 제70회 칸 국제영화제 국제 예술영화관 연맹상 수상, 제53회 전미 비평가협회 작품상 수상 및 감독상 후보에 오르는 등 각종 영화제에서 러브콜을 받으며 범상치 않은 신인으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노매드랜드'의 주연 배우이자 제작자이기도 한 프란시스 맥도맨드 역시 이 작품을 보고 클로이 자오 감독의 매력에 빠져 작품에 캐스팅하게 됐다고 밝힌 바 있다.

image
/사진=영화 '노매드랜드' 포스터


두 편의 영화를 통해 보이지 않는 저 너머의 곳까지 바라보는 넓은 시야와 세상을 바라보는 남다른 시선으로 삶에 대한 깊이 있는 통찰을 보여준 클로이 자오 감독은 세계적인 팬덤을 형성하고 있는 마블 스튜디오까지 사로잡으며 마블 페이즈 4 최고의 기대작 '이터널스'의 감독으로 발탁됐고, 최근 각본에도 참여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영화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이끌었다. 뿐만 아니라 '기생충' 봉준호 감독이 선정한 차세대 거장 감독 20인에 이름을 올리며 계속해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처럼 데뷔부터 남다른 클래스를 보여준 클로이 자오 감독은 '노매드랜드'로 제77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여성 감독으로서 역대 두번째로 황금사자상을 수상, 제78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아시아계 여성 감독 최초로 작품상과 감독상을 수상하는 등 역사적인 타이틀을 차지하면서 커리어의 정점을 찍었다. 또한 제93회 미국 아카데미를 비롯해 골든 글로브, 크리틱스 초이스,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및 미국 감독조합상 감독상에 모두 노미네이트 된 유일한 감독이라는 또 하나의 기록을 쌓아 올리며 2021년 가장 주목해야 할 감독으로 각광받고 있다.

전 세계 영화제를 휩쓸며 클로이 자오 감독의 가장 빛나는 역작으로 손꼽히는 영화 '노매드랜드'는 한 기업 도시가 경제적으로 붕괴한 후 그 곳에 살던 여성 펀이 평범한 보통의 삶을 뒤로하고 홀로 밴을 타고 새로운 삶을 찾아 떠나는 이야기로, 모든 것을 잃은 후 낯선 길 위의 세상을 마주한 펀의 여정을 통해 스스로의 삶의 개척해 나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클로이 자오 감독은 삶에 대한 진정성 있는 성찰과 절망적인 상황에서도 새로운 길을 찾을 수 있다는 희망적인 메시지로 짙은 울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지금껏 만나본 적 없는 광활한 대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아낸 매혹적인 시네마틱 비주얼로 관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것을 예고했다.

한편 '노매드랜드' 온은 4월 15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