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박스', 박스 속으로 숨어든 음악 천채 찬열..특별한 버스킹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3.08 08:16 / 조회 : 468
image
/사진='더 박스'


버스킹 로드 무비 '더 박스'가 개봉을 확정한 가운데, 박찬열과 조달환이 함께 선보일 색다르면서도 유쾌한 케미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더 박스'의 주연을 맡은 박찬열, 조달환이 음악으로 이어지는 특별한 케미를 예고하고 있다. '더 박스'는 박스를 써야만 노래를 부를 수 있는 지훈(박찬열 분)과 성공이 제일 중요한 폼생폼사 프로듀서 민수(조달환 분)의 기적 같은 버스킹 로드 무비.

먼저 배우로 돌아온 박찬열은 음악에 대한 열정은 누구보다 뜨겁지만, 무대에 대한 두려움으로 인해 박스를 써야만 노래할 수 있는 지훈 역을 맡아 진솔한 이야기를 노래한다. 이번 영화에서 박찬열은 그가 가진 특유의 허스키 보이스가 돋보이는 노래와 매력적인 기타 연주 뿐만 아니라, 오랜 시간 아티스트로서 쌓아온 그만의 견고한 음악 세계를 가감없이 펼쳐 보일 예정이다.

연기부터 예능까지 완벽하게 섭렵한 다재다능한 배우 조달환이 폼생폼사 프로듀서 민수 역을 맡아 박찬열과 호흡을 맞췄다. 민수는 전에는 원석을 보석으로 만드는 능력으로 최고의 정점을 찍었지만, 지금은 무일푼인 신세로 지훈을 만나 또 한 번 성공을 꿈꾸는 인물.

많은 작품 속 다양한 캐릭터를 통해 감칠맛 나는 연기를 선보여온 그가 이번 작품에서 또 어떤 열연을 펼칠지 관심을 모은다. 아름다운 야경, 바다 등을 배경으로 노래를 부르고 악기를 연주하는 지훈과 그를 이끌며 전국 각지를 돌아다니는 민수. 100가지 중 99가지가 안 맞는 상극의 케미지만, 단 한가지 음악으로 통하는 두 남자의 특별한 음악 여행은 올 봄, 관객들의 눈과 귀를 완벽하게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한편 '더 박스'는 3월 24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