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예술가 명작으로 재탄생..'올해도 예술계의 뮤즈'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3.07 07:31 / 조회 : 7787
image
리케이(Lee.K) 작가의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작품 /사진=리케이(Lee.K) 작가 인스타그램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예술가의 '뮤즈'(Muse)로서 명작으로 재탄생해 눈길을 모은다.

지민이 뮤즈임을 밝히고 수년째 꾸준히 지민 관련 작품 활동 및 해외 전시회를 병행해 온 일러스트 예술가 리케이(Lee.K)가 지난 6일 새로운 작품을 공개했다.

image
/사진=리케이(Lee.K) 작가 인스타그램


'2021 First Oil Painting JM'이라는 글과 함께 공개된 작품은 블루와 그레이 컬러를 사용해 거친 터치의 신선한 기법으로 지민만이 지닌 동양적이면서 서구적인 신비로운 분위기를 표현해냈다.

리케이 작가는 2021년 새해 인사와 함께 지민의 얼굴을 작품화한 일러스트를 공개, 올해도 '뮤즈 지민'에 대해 변함없는 애정을 전했다.

'언어의 연대기'라는 작품으로 활동해온 리케이 작가는 "지민의 마스크는 매우 동양적인데 반해 목선부터 내려오는 선들은 굵고 각져있다"며 지민의 마스크에 매력을 느껴 자신의 '뮤즈'가 되었음을 밝힌 바 있다.

image
/사진=리케이(Lee.K) 작가 인스타그램


리케이 작가는 지난해 지민의 26세 생일을 맞아 지민의 새 작품을 공개하는 등 SNS와 전시회를 통해 꾸준히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9월에는 포르투갈에서 열린 글로벌 프로젝트 'FOCUS ART FAIR'와 러시아 국제 아트 페스티벌에 지민 작품을 전시했다.

이어 10월에는 프랑스에서, 11월에는 독일 뮌헨 벤자민 에크 갤러리에서 지민을 뮤즈로 한 작품 전시회를 개최했다.

image
/사진=리케이(Lee.K) 작가 인스타그램


앞서 2019년에는 영국 런던 폴드 갤러리 전시회에서 지민 작품이 빠르게 솔드아웃 되며 전시회마다 화제를 불러왔다.

리케이 작가는 오는 4월 23일부터 25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FOCUS ART FAIR'에 새로운 지민 작품을 최초 전시 예정이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BE-hind Teaser' 영상에서 리케이 작가의 작품들이 멤버들의 뒤에 배경으로 전시된 모습이 포착돼 팬들의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image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