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민호 "키한테만 면회 간 태연, '놀토' 합류 큰 그림?"

이종환 기자 / 입력 : 2021.02.27 19:57 / 조회 : 1030
image
/사진=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화면 캡쳐
'놀라운 토요일' 샤이니 민호가 태연에 서운함을 밝혔다.

27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이하 '놀토')에서는 그룹 샤이니의 온유와 민호가 게스트로 출격했다.

민호는 "키가 군 복무로 빠져 있을 동안 문세윤의 활약 때마다 '셜록' 도입부가 나왔다. 매주 놀토에서 내 목소리가 나와서 감사했다"고 문세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태연에게는 "키한테만 면회를 가고 나한테는 오지 않았다"며 서운함을 토로했다. 이에 키는 "보통 그러면 본인을 돌아보지 않냐"고 민호를 놀렸고, 태연은 "키는 계속 오라고 했고, 민호는 오지 말라고 했다"고 이유를 밝혔다.

태연의 설명에 민호는 "키한테만 면회를 간 이유는 '놀토'에 들어오기 위한 큰 그림이었던 게 아닐까"라고 태연을 당황시켜 웃음을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