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비 "SNS 흥미 떨어져..나랑 안 어울려"[스타IN★]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2.03 15:21 / 조회 : 835
image
/사진=메이비 인스타그램


가수 겸 작사가 메이비가 SNS(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에 흥미가 떨어졌다고 밝혔다.

메이비는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같이 전하며 "지나고 보니 좋더라 하는 마음에 꾸역꾸역 사진 하나씩을 보내긴 하는데, 그마저도 재미가 없다"고 적었다.

메이비는 이어 "블로그에 글을 올리기엔 시간이 너무 없고 인스타그램과 나는 잘 어울리지 않는 듯하다. 그럼에도 이 글을 또 나는 인스타그램에 올리고 있네. 나는 이 이중적인 마음으로 또 이 SNS를 얼마나 이어가게 될까"라고 덧붙였다.

한편 메이비는 지난 2015년 배우 윤상현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