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호가' 윤형빈, 박준형♥김지혜·이은형♥강재준 앞서 좌절 "멋있는 거.."

이종환 기자 / 입력 : 2021.01.31 22:27 / 조회 : 1198
image
/사진= JTBC '1호가 될 순 없어' 방송화면 캡쳐
'1호가 될 순 없어' 윤형빈이 격투기 선생님으로 변신했다.

31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개그맨 부부를 위해 종합 격투기 선생님으로 변신한 윤형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지혜, 박준형 부부와 이은형, 강재준 부부는 복싱 센터를 찾아갔다. 그곳에는 '무패 파이터' 윤형빈이 종합 격투기 일일교관으로 기다리고 있었다. 윤형빈은 "격투기는 장난스럽게 하지 않는다"며 스파르타 훈련을 예고했다.

하지만 훈련은 윤형빈의 계획대로 진행되지 않았다. 스트레칭 시간이 되자 윤형빈의 말에 집중하기보다 서로 자기 말만 하며 스트레칭부터 순탄치 않았다. 결국 급하게 훈련이 중단됐고, 윤형빈은 "되게 멋있는 거 하고 싶었는데"라며 좌절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