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 애니 돌풍 속..관객 사로잡은 '세자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1.28 10:49 / 조회 : 749
image
/사진='세자매' 스틸컷


언론과 평단에 이어 관객들의 마음을 매료시킨 영화 '세자매'가 개봉 첫 날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영화 '세자매'는 겉으로는 전혀 문제없어 보이는 가식덩어리, 소심덩어리, 골칫덩어리인 세 자매가 말할 수 없었던 기억의 매듭을 풀며 폭발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문소리, 김선영, 장윤주의 스크린 장악하는 열연과 강렬한 메시지, 흡입력 넘치는 이야기로 언론과 평단의 뜨거운 호평을 받아온 화제작 '세자매'가 개봉일인 27일 한국영화 중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하며 흥행 청신호를 밝혔다.

28일 영화진흥위원회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세자매'는 오프닝 스코어 8799명, 누적관객수 1만 410명을 기록했다.

'세자매'는 '소울'과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등 쟁쟁한 외국 애니메이션 사이에서 웰메이드 한국영화의 저력을 톡톡히 입증하고 있다.

'세자매'는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