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즈, '월급루팡 에이티즈' 첫선..100% 리얼 회사원 변신 '기대 UP'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1.28 12:11 / 조회 : 505
image


그룹 에이티즈(ATEEZ·홍중, 성화, 윤호, 여상, 산, 민기, 우영, 종호)가 출연하는 Mnet 새 오피스 리얼리티 '월급루팡 에이티즈'가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에이티즈는 지난 27일 첫 방송한 엠넷 '월급루팡 에이티즈'에 출연, 회사원으로 분했다.

이날 방송에서 에이티즈는 사전미팅으로 알고 모인 장소에서 갑자기 마이크를 차고 면접에 임했다. AI 면접기계로 분한 개그맨 김해준을 마주한 멤버들은 3행시, 5자 토크는 물론 '끼를 부리며 코에 혓바닥을 댄 채 부잣집 종소리 내기'와 같은 개인기까지 펼치며 회사 직급을 정했다.

점수에 따라 서열이 정해진 에이티즈는 출근 후 사무실에서 몰래 게임을 하다가도 상사가 오면 벌떡 일어나 '아재개그'에도 박장대소를 하거나, 업무 중인 척 아이돌 직캠을 보는 등 100% 리얼한 회사원들의 면모를 보여 눈길을 모았다.

image


회의 안건으로 제시된 '영어 이름 정하기'에서는 입담이 터진 자에게 '마우스피스'(mouth piece), 좋은 뜻만 모았다며 'LPG'(Legend Person Great)를 붙여주는 등 각종 '드립'이 난무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의 하이라이트였던 '출근룩 정하기' 게임은 이소룡 트레이닝복부터 꽃무늬 누빔조끼 등 감당 불가한 패션마저 능청스레 소화해내 눈길을 끌었다.

방송 말미에는 회사 내에 산업 스파이가 있다는 사실이 드러났고, 상금 100만 원과 퇴근이 걸린 미션으로 다음 주 본격 선보일 추리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팬들은 "사원들 얼굴이 복지네. 저 회사 어딘가요", "에이티즈판 무한상사? 웃느라 광대가 안내려간다", "멤버들도 즐겁게 촬영한 것 같아서 더 좋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에이티즈의 오피스 리얼리티 '월급루팡 에이티즈'는 매주 수요일 Mnet에서 오후 7시, 이어 디지털채널 M2에서 오후 8시에 공개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