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AL이 빛나는 밤' 국민 형님 박상원X전광렬 출격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1.25 15:51 / 조회 : 402
image
/사진=MBC


배우 박상원, 전광렬, 윤다훈, 김유석이 MBC 신규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OPAL이 빛나는 밤'에 출연한다.

'오팔 OPAL'은 'Old People with Active Lives'의 앞글자를 딴 신조어로, 베이비부머, 실버세대 등으로 불리던 중장년층을 새롭게 일컫는 말이다. MBC 'OPAL이 빛나는 밤'은 평균수명 백세시대, 과거와는 달리 구매력과 건강을 모두 갖춘 새로운 세대인 'OPAL 세대'가 주목받고 있는 현실을 반영한 신규 파일럿 예능프로그램이다.

MBC 신규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OPAL이 빛나는 밤'은, 어느 세대 보다 열정적이고 진취적인 세대로 진화하고 있는 중년 찐 형님들의 리얼 일상을 들여다보는 한편, 그들의 모습 속에서 삶의 노하우를 나누고, 또 중년이라면 누구나 고민할 부분에 관해 이야기를 나눠본다.

연예계 'OPAL 세대'를 대표할 형님들로는 박상원, 전광렬, 윤다훈, 김유석이 출연, 각기 다른 삶을 통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중년의 라이프를 보여줄 예정이다.

그동안 다양한 드라마를 통해 부드럽고 신사적인 이미지를 선보인 배우 박상원은 4년 만의 관찰 예능 출연으로 배우 박상원이 아닌 중년을 살아가는 한 남자로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쏠린다.

또한 각종 드라마에서 명품 연기를 선보이며 국민 배우 반열에 오른 전광렬도 그간 방송에서 보여줬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는 달리, 예상치 못한 허당미를 뽐내며 시청자들에게 한층 친숙한 이미지로 다가갈 예정이다.

MBC 시트콤 '세친구'를 통해 전성기를 누렸던 배우 윤다훈도 오랜만에 예능에 출격한다. 윤다훈은 그간의 고충을 털어내고 인생 2막을 살아가고 있는 모습을 통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자아낼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한 번도 사생활이 공개된 적 없는 배우 김유석은 데뷔 이래 최초로 사생활을 공개한다. 그만의 라이프 스타일이 담긴 단독주택은 물론, 평소 생활 모습까지 낱낱이 공개한다고 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상원, 전광렬, 윤다훈, 김유석 네 명의 배우들이 과연 시청자들에게 어떤 공감을 불러일으킬지 벌써부터 관심이 쏠린다.

2부작으로 방송되는 MBC 신규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OPAL이 빛나는 밤'은 2월 중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