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리뷰] 손흥민 ‘PL 통산 100P’ 토트넘, 셰필드에 3-1 승... ‘4위로 껑충’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1.18 00:48 / 조회 : 449
image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손흥민이 리그 통산 100번째 공격 포인트를 기록한 토트넘 홋스퍼가 모처럼 시원한 승리를 거뒀다.

토트넘은 17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셰필드의 브라몰 레인에서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9라운드 셰필드 유나이티드 원정 경기에서 세 골을 몰아치며 기분 좋은 3-1 승리를 거뒀다.

승점 3점을 챙긴 토트넘(승점 33점)은 맨체스터 시티(32점)를 끌어내리고 4위로 뛰어올랐다. 반면 셰필드(5점)는 리그 첫 승의 상승세를 잇지 못하며 최하위에 머물렀다.

토트넘은 3-4-3 전형을 택했다. 최전방에서 해리 케인을 중심으로 손흥민과 스티븐 베르흐베인이 공격을 지원했다. 허리에는 세르히오 레길론, 탕귀 은돔벨레,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 세르주 오리에가 자리했다. 백스리는 벤 데이비스, 에릭 다이어, 조 로든이 꾸렸고 골문은 위고 요리스가 지켰다.

셰필드는 데이비드 맥골드릭과 올리버 버크를 내세워 토트넘에 맞섰다.

경기 초반부터 토트넘이 주도권을 잡고 셰필드의 골문을 두드렸다. 전반 3분 케인의 전진 패스로 만든 공간에서 베르흐베인이 기습적인 슈팅을 시도했다. 하지만 아론 램스데일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image


아쉬움은 곧 환호로 바뀌었다. 전반 5분 손흥민의 코너킥을 오리에가 헤더로 마침표를 찍으며 리드를 안겼다. 리그 6호이자 시즌 9번째 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은 아시아 최초로 EPL 통산 100번째 공격 포인트(65골 35도움)를 기록하게 됐다.

토트넘이 곧장 추가골 기회를 잡았다. 전반 7분 케인의 침투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골키퍼 키를 살짝 넘기는 칩샷을 시도했지만, 골대를 때렸다.

image


전반 중반 이후 셰필드가 전진했다. 전반 28분 페널티박스 정면에서 버크가 슈팅을 때렸지만, 요리스 품에 안겼다. 5분 뒤에는 맥골드릭이 좋은 기회를 잡았지만, 다이어의 육탄 방어에 막혔다.

토트넘이 불안한 리드에 한 골을 더했다. 전반 40분 손흥민의 끈질긴 압박으로 상대 실수를 유도했다. 이어 케인이 페널티박스 정면에서 깔끔한 슈팅으로 차이를 벌렸다.

image


후반전 들어 셰필드가 반격에 나섰다. 14분 존 플렉의 왼발 크로스를 맥골드릭이 높이 솟구쳐오르며 머리로 마무리했다.

토트넘이 바로 셰필드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3분 뒤 베르흐베인의 로빙 패스를 받은 은돔벨레가 골대를 보지 않은 상태에서 툭 차넣으며 절묘한 득점을 만들어냈다.

image


그동안 후반 막판 실점 패턴이 반복됐던 토트넘은 끝까지 집중력을 유지하며 승리의 달콤함을 맛봤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