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행어사' 김명수X이태환, 손 잡았다..이복형제→연적→공조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1.17 15:10 / 조회 : 600
image
/사진=아이윌미디어


김명수와 이태환이 누군가와 대치하는 상황이 포착됐다.

오는 18일 방송 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이하 '암행어사' 연출 김정민·극본 박성훈 강민선, 제작 아이윌 미디어)에서는 위험을 극복해 나가는 어사단의 고군분투가 계속될 예정이다.

'암행어사'는 새 여정을 시작, 고을에서 발생한 미스터리한 살인사건의 전말을 파헤치는 암행어사단 성이겸(김명수 분), 홍다인(권나라 분), 박춘삼(이이경 분)의 모습을 그린다.

18일 방송에서는 과거의 상처로 서로를 등진 이복형제 성이겸과 성이범(이태환 분)이 뜻밖의 일로 손을 잡는다. 앞서 성이겸은 자신을 배신하고 첫사랑 강순애(조수민 분)와 함께 달아난 이복동생 성이범이 비적단의 수장이 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됐고, 또 한 번 대립 관계로 마주한 두 형제의 재회가 숨 막히는 긴장감을 안겼다.

17일 공개된 사진에는 나란히 서서 누군가를 노려보는 성이겸과 성이범의 모습이 담겨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복형제에서 연적으로, 그리고 암행어사와 화적떼의 수장으로 전혀 다른 길을 걷게 된 이들이 같은 목적을 위해 잠시 협력하게 된 것. 두 사람이 힘을 모아 지키고자 하는 것이 무엇인지 궁금해진다.

뿐만 아니라 오랫동안 대립해온 형제가 관계의 전환점을 맞이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오래 묵은 갈등이 해소돼 두 사람이 따뜻한 우애를 되찾을 수 있을지 본방 사수 욕구를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한편 '암행어사'는 18일 오후 9시 30분 방송 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