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기, 中 패션지 커버 장식..2021년에도 글로벌 행보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1.04 10:27 / 조회 : 585
image
/사진='WAVES 漫潮' 매거진


이준기가 2021년 새해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4일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이준기의 중국 패션 매거진 'WAVES 漫潮' 1월 호 커버를 공개했다.

지난해 tvN 드라마 '악의 꽃'에서 변함없는 명품 연기력과 눈부신 비주얼로 화제를 모은 그는 2년이라는 공백기가 무색할 정도로 성공적인 복귀를 알리며 여름을 뜨겁게 달궜다.

특히 소름 돋는 1인 2역과 가슴 절절한 멜로 연기로 감동과 재미를 동시에 선물해 준 이준기는 한국을 넘어 아시아, 유럽, 그리고 미국의 팬들까지 사로잡으며 지지 않는 글로벌 영향력을 증명했다.

'WAVES 漫潮' 1월 호에서는 한 단어로 형용할 수없이 매력적인 이준기의 화보부터 진솔한 인터뷰까지 다양하게 담겨있다. 먼저 공개된 사진 속 이준기는 촬영 컨셉트에 따라 마치 다른 인물이라는 착각이 들 만큼 상반된 분위기를 풍겨 눈길을 끈다. 표정과 포즈 변화 만으로 신비로움과 도도함을 오가는 그의 모습은 보는 이들을 순식간에 매혹시킨다.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배우로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끊임없이 고뇌하는 그의 생각을 엿볼 수 있다. '악의 꽃' 이후 많은 이들의 관심사인 차기작에 관한 질문에 그는 "여러 작품들을 신중히 검토하고 있다. 어떻게 하면 다음 작품에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지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배우로서 가장 중요한 게 무엇인지에 대한 질문에 '사람'이라고 답한 그는 "배우라는 직업이 가장 멋있다고 느낄 때가 바로 사람들을 치유해 줄 때라고 생각한다. 그때 가장 보람과 성취감을 느끼며 앞으로도 더욱 노력해서 작은 것 하나 놓치지 않는 배우가 되겠다"라며 연기에 임하는 진중한 마음가짐을 전했다.

이준기는 2021년 새해를 눈부시게 장식하며 앞으로의 열일 행보를 예고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