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시 로드걸' 김이슬, 수영장서 숨막히는 볼륨

김동영 기자 / 입력 : 2020.12.09 10:45 / 조회 : 826956
image
모델 겸 BJ 김이슬. /사진=김이슬 인스타그램
'F컵 로드걸' 김이슬이 수영장에서 숨 막히는 섹시미를 발산했다.

김이슬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흰색 비키니 차림의 사진을 올렸다.

터질 듯한 볼륨감이 도드라지는 비키니에 도발적인 포즈까지 취했다. 완벽한 'S라인' 몸매를 뽐내는 모습이다.

한편 김이슬은 지난해 11월 로드FC 여수 대회를 통해 로드걸로 데뷔했다. BJ이자 모델로도 활동 중이다. 애칭 '캔디슬'로 불리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