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소문' 염혜란 "첫 판타지..'한국형 히어로' 보여줄 것"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11.27 14:40 / 조회 : 415
image
/사진=OCN


배우 염혜란이 '경이로운 소문'을 통해 한국형 히어로를 선보인다.

27일 오후 OCN 토일드라마 '경이로운 소문'(극본 여지나, 연출 유선동)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염혜란은 국수집 사장이자 융에서도 귀하게 모시는 치유 능력자 추매옥 역을 맡았다. 염혜란은 이번 작품 선택 이유로 "분량이 탐이 났다"고 너스레를 떨며 "나에게 첫 판타지였다. 외부적으로 도움도 많이 받으며 세계관을 믿게하는 연기를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추매옥의 매력을 묻자 그는 "원작 웹툰을 봤을 때 가장 히어로답지 않은 나이 든 여자였다. 지금껏 보지 못한 히어로의 모습이었고 한국적인 히어로의 모습에 가까웠다"며 "따뜻한 카리스마를 볼 수 있다. 유쾌한 모습도 볼 수 있다"고 답했다.

'경이로운 소문'은 악귀 사냥꾼 '카운터'들이 국숫집 직원으로 위장해 지상의 악귀들을 물리치는 히어로물. 영원불멸의 삶을 위해 지구로 내려온 사후세계의 악한 영혼들과 괴력, 사이코메트리, 치유 등 경이로운 능력을 가진 카운터들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28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