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 정미애, 출산 전 마지막 무대..박세리 "존경스럽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0.11.06 14:46 / 조회 : 121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정미애가 '불후의 명곡'에서 넷째 출산 전 고별무대를 펼친다.

오는 7일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에 슈퍼맘 정미애가 출연한다.

정미애는 넷째 임신 3개월 차부터 '불후의 명곡'(이하 '불후') 무대에서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큰 활약을 펼쳤다. 또한 6개월 차에 출연했던 '서머퀸 가요제'에서는 MVP까지 차지, 슈퍼맘의 저력을 과시한 바 있다.

이날 토크대기실 MC들이 정미애에게 "곧 출산에 임박해 오늘이 고별 무대다, 3개월 때 부터 지금까지 축복이(태명)의 인생을 불후의 명곡과 함께 했다"며 감사함을 전하자, 정미애는 "우려의 목소리들이 있었지만 '불후'를 하며 더없이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에 두 아이 아빠 이세준은 "엄마가 행복한 게 최고의 태교"라며 격려했다고.

한편 이날 정미애는 '명사' 박세리의 인생 곡들 중 조성모의 '아시나요'를 선곡, "항상 무대에 혼자 올랐지만, 오늘은 많은 분들을 모셨다"고 밝히며 기대감을 높였다. 넷째 출산 전 마지막 무대답게 정미애는 뱃속에 있는 축복이와 더불어 콰이어 20명과 함께 풍성하고 아름다운 무대를 꾸밀 예정.

정미애의 무대를 본 명사 박세리는 "끊임없이 도전하며 가족에 대한 사랑을 드러내는 대한민국 어머니상의 가장 좋은 예인 것 같다, 같은 여성으로서 존경스럽다"며 감동했다는 후문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