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X오달수 컴백..'이웃사촌', 반전 웃음→감동 두 마리 토끼 사냥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10.29 18:24 / 조회 : 730
image
/사진=영화 '이웃사촌' 1차 예고편


영화 '7번방의 선물'로 웃음과 감동을 선사했던 환상의 팀이 영화 '이웃사촌'으로 7년 만에 다시 돌아온다. 개봉을 앞두고 두 이웃집 사이를 오가는 반전 웃음과 감동을 담아낸 1차 예고편을 공개했다.

29일 리틀빅픽처스 측은 '이웃사촌' 1차 예고편을 공개했다. 영화 '이웃사촌'은 좌천 위기의 도청팀이 자택 격리된 정치인 가족의 옆집으로 위장 이사를 오게 되어 낮이고 밤이고 감시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1280만 명 관객을 울리고 웃긴 2013년 최고 흥행작 '7번방의 선물'의 이환경 감독과 제작진이 다시 의기투합한 작품.

공개된 1차 예고편은 홀로 오롯이 가족을 책임져야하는 가장이자 좌천위기의 도청팀장 대권(정우 분)이 어두운 방 안에서 헤드셋을 끼고 누군가를 도청하는 긴장되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대권과 도청팀에게 주어진 미션은 자택격리된 정치인 가족들의 이웃집으로 위장이사, 낮이고 밤이고 가족들의 모든 것을 일거수일투족 감시해야 하는 것. 낮에는 친절한 이웃집으로 소통하며 밤이 되면 도청팀의 본업에 충실히 임하는 도청팀의 반전 모습은 앞으로 펼쳐질 이웃집 담벼락 사이 묘한 긴장감과 비밀 소통 작전을 엿볼 수 있다.

image
/사진=영화 '이웃사촌' 1차 예고편


도청기를 설치하고, 타깃의 정보를 모으고, 조심스럽게 창 밖을 주시하는 대권의 모습과 도청팀의 암호 해석 1인자 동식(김병철 분)이 자신 있게 엉터리 암호 해석을 내놓는 장면들만 보아도, 좌천위기를 탈출해야 하는 도청팀의 고군분투를 미리 볼 수 있다. 특히 1차 예고편의 마지막 쿠키 영상 부분에서 옆집 막내 예준(정현준 분)과 마주하고 당황한 도청팀이 성대모사를 하며 위기를 극복하려는 장면은 영화 속에서 도청팀이 발각 위기 때마다 어떻게 대처할 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웃사촌'은 영화 '7번방의 선물' 이환경 감독과 제작진이 다시 의기투합해 7년 만에 두 아빠의 교감과 공감을 통해 웃음과 감동을 섬세하게 만들어냈다. 더불어 '재심', '히말라야'를 통해 전국민에게 감동을 선사한 배우 정우가 영화의 중심축으로 다시 한번 인생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3년 만에 영화 개봉을 앞둔 오달수 및 충무로 대표 연기파 배우들의 웃음과 감동을 오가는 열연 케미스트리가 스크린을 가득 채운다. 마지막으로 영화는 1985년 그 때 그 시절, 영화적 상상력으로 구현해 자택 격리를 할 수밖에 없었던 한 가족의 상황에 대입, 2020년 코로나 시대 자택 격리를 한번쯤 경험한 모든 이들에게 시간을 뛰어넘는 공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이웃사촌'은 2020년 겨울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