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 中 학교폭력+불륜 묘사.."4회 19세 이상 시청가"[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10.29 16:41 / 조회 : 448
image
/사진=SBS


'펜트하우스' 4회가 19세 이상 시청가로 편성을 확정했다.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측은 29일 스타뉴스에 "'펜트하우스' 3회는 15세 시청 등급을 유지, 4회는 19세 시청 등급으로 편성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4회까지의 시청 등급이 확정됐다"며 "이후 회차는 내부 심의 규정에 따라 추후 결정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펜트하우스'는 김순옥 작가와 주동민PD가 SBS '황후의 품격' 이후 두 번째로 뭉친 작품. 100층 펜트하우스의 범접불가 '퀸'과 모든 것을 집어삼키는 욕망의 '프리마돈나'의 대결, 상류사회 입성을 향해 질주하는 여자와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부동산과 교육 전쟁을 그린다.

이 드라마는 지난 26일 첫 방송을 시작 하자마자 강렬한 소재와 전개로 화제를 모았다. 입시 전쟁, 부동산 투기, 불륜, 살인, 중학생 학교폭력 등을 그리면서 기존 15세 이상 시청가 등급에서 일부 회차가 19세 이상 시청가로 변경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