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윙스 탈락 위기? 마이크 집어 던진 후 "머리 아파" 호소

전시윤 기자 / 입력 : 2020.10.24 14:26 / 조회 : 6691
image
/사진=스윙스 인스타그램


가수 스윙스가 '쇼미더머니' 촬영 소감을 전했다.

24일 스윙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돈까야 돈까야 아빠 머리 아파. 병원 데려다줘. 저번에 마이크 괜히 던져서"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머리에 얼음찜질을 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유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엠넷 '쇼미더머니 9'에서 스윙스는 랩 시작과 동시에 2 페일 버튼을 받았고, 갑작스럽게 마이크를 집어 던지는 행동을 보였다. 이에 후회를 보인 것.

스윙스가 출연 중인 엠넷 예능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9'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영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