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김태우X임창정 "아들·딸 가수 시키고 싶어" [★밤TView]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0.10.20 22:18 / 조회 : 273
image
/사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비디오스타'에서 김태우와 임창정이 각각 자신의 딸과 아들을 가수로 성장하길 바랐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고혈압 유발자 특집! 나 혼자 된다' 편이 방송됐으며 가수 임창정, 김태우, KCM, 신용재가 출연했다.

가창력이 뛰어난 네 가수는 자신의 히트곡 대결을 벌이는 등 각자의 음색을 뽐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가수 임창정과 김태우는 각각 자신의 아들과 딸을 "가수로 만들고 싶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김태우는 자신의 첫째 딸이 자신을 닮아 음악적 재능이 있다며 "음악을 할 거면 기초부터 탄탄하게 했으면 좋겠다. 딸이 가수를 하고 싶어 하더라. 아기 때부터 아빠가 무대에 서는 걸 많이 봐서 그런 것 같다"라며 딸의 재능을 자랑했다.

이어 임창정은 "넷째 아들에게서 음악적 소질을 발견했다. 동요 '비행기'를 두 살 때부터 불렀는데 음을 잘 짚더라. 어릴 때 그러기 쉽지 않은데 그걸 보고 가수해야겠다 싶더라"며 아들의 음악적 재능을 언급했다.

이에 MC들이 "만약 (아들과 딸이) 가수한다고 하면 바로 승낙할 거냐"라고 묻자 임창정은 "그럼요"라고 답하는가 하면 자신이 직접 프로듀싱을 해주고 싶다며 아들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김태우 또한 자신의 첫째 딸을 "눈여겨보고 있는 유망주"라 칭하며 꿈을 위해 적극적으로 도와줄 의지를 표명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