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범호 발탁’ 이상민-김태현, “발전한 모습 보이겠다”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0.09.29 12:11 / 조회 : 278
image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서울 이랜드의 두 영건 이상민과 김태현이 스페셜 매치 출전에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김학범 감독은 28일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A대표팀을 상대할 23명의 올림픽대표팀 명단을 발표했다. 두 팀은 오는 10월 9일과 12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맞붙는다.

올림픽팀에는 서울 이랜드의 두 수비수 이상민, 김태현이 선발됐다. 두 선수는 지난 1월 올림픽팀의 일원으로 AFC U-23 챔피언십에 출전해 도쿄 올림픽 출전권을 따내는데 앞장섰다.

이상민은 구단을 통해 “대표팀 선발은 항상 설레고 영광스러운 일이다. 감사하게 생각하고 이번 소집을 통해 한 층 더 발전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김태현은 “대표팀 선발은 항상 영광스러운 일이다. 1월에 치른 U-23 챔피언십 이후 첫 선발이어서 긴장되기도 하고 떨린다”며 “상민 형과 2020시즌 서울 이랜드에서 발을 맞춰와서 마음이 조금은 편하다. 이번 경기에서 막내인 만큼 더 패기 있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사진=서울 이랜드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