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고아성 "제목과 반전에 끌렸다"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0.09.28 11:19 / 조회 : 205
image


배우 고아성이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이란 영화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고아성은 28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삼진그룹 영어토익반'(감독 이종필) 제작보고회에서 "시나리오를 읽었을 때 독특하고 귀엽고 유쾌한 영화라고 생각했는데 이면이 있는 반전이 있는 있는 이야기라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995년 입사 8년차, 업무능력은 베테랑이지만 늘 말단인 고졸 사원들이 토익 600점이 넘으면 대리로 진급될 수 있다는 기회에 회사 토익반을 같이 듣다가 회사가 저지른 비리를 파헤치는 이야기. 고아성과 이솜, 박혜수가 출연했다.

고아성은 "제목부터 끌렸는데 이야기에 더 끌렸다"며 "정말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또 고아성은 같이 연기한 이솜 첫인상에 대해 MC박경림이 묻자 "전 소속사가 같아서 이미 알고 있었다"며 "언젠가 같이 연기해보자는 말을 입버릇처럼 했는데 이번에 하게 돼 정말 좋았다"고 밝혔다. 이어 "이솜은 정말 치열하게 연기하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0월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