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나혼자산다' 복귀..네티즌 갑론을박

장은송 기자 / 입력 : 2020.09.18 07:29 / 조회 : 2479
image
/사진=기안84 인스타그램


웹툰 작가 기안84가 '나 혼자 산다'에 복귀한다.

기안84는 지난 14일 '나 혼자 산다' 녹화에 참여했다. 제작진은 스타뉴스에 "기안84가 더욱 성숙해진 모습으로 찾아뵐 예정이니 앞으로 지켜봐 달라"고 했다.

앞서 기안84는 지난달 11일 네이버 웹툰을 통해 공개한 '복학왕' 304화 '광어인간' 2화를 공개한 후 여성 혐오성 장면을 그렸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해당 장면에는 여자 주인공 봉지은이 인턴 마지막 회식 자리에서 조개를 깨부수고, 정직원에 최종합격한 모습이 담겼다. 40대 팀장은 자신이 회식 이후 봉지은과 스킨십을 계기로 교제하게 됐다고 말했으며, 성관계가 있었음을 암시했다.

비판 여론이 커지자 기안84는 '복학왕' 304화 말미에 사과문을 덧붙여 "일자리를 구하기 힘든 봉지은이 귀여움으로 승부를 본다는 설정을 추가하면서 이런 사회를 개그스럽게 풍자할 수 있는 장면을 생각했는데 깊게 고민하지 못했다"며 "작품에서의 부적절한 묘사로 다시금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다"며 내용을 수정했다.

image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시청자 게시판
image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시청자 게시판


그러나 '나 혼자 산다' 시청자 게시판에는 그의 하차를 요구하는 글들이 쏟아졌고, 이후 기안84는 '나 혼자 산다' 녹화에 불참했다. 제작진은 그의 불참 이유가 개인 일정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이런 가운데 기안84는 약 한 달 만에 '나 혼자 산다' 녹화에 다시 참여하게 됐고, 그의 복귀를 둘러싸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가열됐다. 하차를 주장하는 쪽과 기안84 복귀를 환영하는 쪽으로 나뉘었다.

네티즌 중에는 "기안님 복귀 좋아요. '나 혼자 산다' 응원합니다", "기안84 힘내세요", "기안84 복귀 환영"이라며 한 달여 만에 녹화에 참여한 기안을 응원하는 의견이 있는 반면, "기안84 품고 가는 '나 혼자 산다' 필요 없습니다", "기안84 하차시키는 게 뭐가 그리 어려운지"라며 불쾌감을 나타내는 이들도 있다.

기안84가 '나 혼자 산다' 녹화에서 이번 논란에 대해 어떤 입장을 밝혔는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네티즌이 찬반 논란 중인 기안84의 '나 혼자 산다' 복귀를 시청자들은 어떻게 받아들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