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 출전' 이강인, 동점 만드는 '택배 크로스' 폭발... 1호 어시스트

김동영 기자 / 입력 : 2020.09.14 04:22 / 조회 : 451
image
레반테와 2020~2021 라리가 개막전에 선발로 출격한 발렌시아 이강인. /AFPBBNews=뉴스1
발렌시아 CF의 '보석' 이강인(19)이 시즌 첫 경기에서 동점골을 만드는 어시스트를 일궈냈다. 정확한 코너킥을 통해 골을 이끌어냈다.

이강인은 14일 새벽 4시(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메스타야의 에스타디오 데 메스타야에서 열린 2020~2021 스페인 라리가 1라운드 레반테전에 선발 출전했고, 전반 12분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가브리엘 파울리스타의 골을 도왔다.

시작 1분 만에 골을 내주며 어수선하게 끌려가던 발렌시아의 분위기를 완전히 바꾸는 골이었다. 이강인의 정확한 코너킥이 있었다.

한 골을 내준 후 공세에 나선 발렌시아가 전반 12분 우측에서 코너킥을 얻었다. 이날 투톱으로 나선 이강인이 키커로 나섰다.

이강인은 반대편으로 긴 크로스를 올렸고, 파울리스타가 헤딩슛을 날려 골문 왼쪽을 뚫어냈다. 파울리스타에게 정확하게 전달되는, 그야말로 '택배 크로스'가 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