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동주, 北 리설주와 비교에.."불편하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8.30 13:58 / 조회 : 116936
image
서동주 / 사진=채널A


배우 서정희의 딸 서동주가 '이만갑'에 출연했다.

30일 방송되는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이하 '이만갑')에는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와 북한 인권 활동가 김현이 출연한다.

MC 남희석이 출연자들에게 "서동주가 북한에서 태어났으면?"이라는 질문을 던지자, 출연자들은 모두 입을 모아 북한의 대표 미녀 리설주, 현송월과 비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김일중은 "자리가 많이 불편하다"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됐다.

또 이날 방송에는 아시아인 최초로 미국 미네소타 대학교 평의원을 하며, 북한 인권 활동가 김현이 출연한다.

김현은 6·25전쟁으로 4살 때 헤어진 부모님을 평생 그리워하다 북한에서 초청받아 기적적으로 가족들을 만난 사연을 소개했다. 하지만 가족들을 통해 충격적인 사실을 접하고 또 한 번 슬픔에 빠졌다고 전하는데, 모두의 심금을 울린 출연자의 가슴 아픈 사연은 이날 방송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이제 만나러 갑니다'는 30일 오후 11시 방송 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