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2세 고백' 성준, 9월 12일 결혼식 올린다[공식]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8.12 16:49 / 조회 : 444
image
성준 /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성준(30·방성준)이 9월 12일 결혼식을 올린다.

12일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성준은 오는 9월 12일 서울 모처에서 아내와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다. 오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가족, 친지들만 불러 조용히 비공개로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성준은 지난 7월 27일 군 복무를 마치고 제대했다. 지난 2018년 12월 18일 강원도 2사단 노도신병교육대에 입소해 육군 현역으로 국방의 의무를 이행한 그는 지난 2월 혼인신고를 한 아내와 아이가 있다며 복무 전환을 신청, 상근예비역으로 남은 군 복무를 소화했다.

성준은 당시 소속사를 통해 공개한 자필 편지를 통해 "입대 즈음, 인생의 큰 변화와 함께 기쁜 일들이 있었다. 나에게 평생을 함께할 사랑하는 사람이 생긴 것"이라며 "이에 기쁜 마음으로 결혼 계획을 세우던 중 아기의 소식을 알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성준은 "너무나 큰 기쁨이었고 기적이자 축복이었다"며 "그러나 바로 군 입대를 하게 되면서 제 인생에 찾아온 소중한 두 사람에 대한 보호를 우선시하고 싶었다. 그래서 결혼에 대한 법적 절차는 가능한 한 빨리 진행하되, 많은 분들에게 직접 인사를 드려야 하는 결혼식은 진행을 하지 못했다. 입대를 앞두고 있던 저로서는 최선이라 생각을 했기 때문이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성준은 제대 이후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모색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