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숲2' 최무성 "명품 드라마에 캐스팅..뿌듯했다"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8.11 15:02 / 조회 : 334
image
최무성 /사진제공=CJ ENM


배우 최무성이 '비밀의 숲' 시즌2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11일 tvN 드라마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tvN 새 토일드라마 '비밀의 숲2'(극본 이수연, 연출 박현석)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극 중 대검찰청 형사법제단 부장검사 우태하 역을 맡은 최무성은 이날 시즌2에 합류한 것에 대해 "캐스팅이 됐을 때 부담이 물론 있었지만, 뿌듯함이 있었다"며 "워낙 시즌1이 명품 드라마였기 때문에 캐스팅이 돼서 기뻤다"고 말했다.

최무성은 또한 "부담보다는 즐거움이 더 컸는데, 막상 찍으니까 '좋은 드라마는 역시 연기하기가 싶지 않다'는 걸 느꼈다. 덕분에 배우로서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된 것 같다. 앞으로도 기억에 남을 작품이 된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다른 배우들과 작업도 긴장감이 느껴지면서 즐거웠던 기억이 난다"고 덧붙였다.

'비밀의 숲2'는 검경수사권 조정 최전선의 대척점에서 다시 만난 고독한 검사 황시목(조승우 분)과 행동파 형사 한여진(배두나 분)이 은폐된 사건들의 진실로 다가가는 내부 비밀 추적극이다. 조승우, 배두나, 전혜진, 최무성, 이준혁, 윤세아, 박성근 등이 출연하며, 오는 15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