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산' 박세리 "살 빠졌다고? 시즌마다 태닝..효과 굿"[별별TV]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0.07.11 00:13 / 조회 : 339
image
/사진='나 혼자 산다' 방송 화면


전 골프 선수 박세리가 태닝으로 다이어트 효과를 본다고 밝혔다.

10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서울살이에 나선 박세리의 에피소드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박세리는 "살이 좀 빠져 보인다"는 말에 "사람들은 얼굴에 쉐딩을 하는데 나는 전신에 한다"고 말했다. 이어 "시즌마다 태닝을 하는데 효과가 좋다"며 "건강해 보이고 탄탄해 보이고 날씬해 보인다"고 미소를 지었다.

박세리는 또 자신이 직접 재배한 채소를 멤버들에게 선물하며 따뜻한 정을 뽐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