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석민 4회초 사구... 200번째 몸에 맞았다 'KBO 역대 2호' [★수원]

수원=한동훈 기자 / 입력 : 2020.06.25 16:25 / 조회 : 701
image
고통스러워하는 박석민. /사진=뉴스1


NC 다이노스 박석민(35)이 200번째 몸에 맞는 공을 기록했다. KBO 역대 2호다.

박석민은 25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KBO리그 KT 위즈전에 7번 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4회초 타석에서 몸에 맞는 공을 얻었다. 개인 통산 200호다.

200사구는 SK 최정에 이어 두 번째다. 최정은 통산 사구 259개를 기록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