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혈형사' 김승현 "김인권과 호흡? 잘 맞아..멋진 선배님"

용산=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6.11 16:22 / 조회 : 721
image
김승현 /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김승현이 영화 '열혈형사' 속 김인권과의 호흡에 대해 잘 맞았다고 말했다.

11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열혈형사'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시사 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김인권, 김승현, 하주희, 서도현, 윤여창 감독이 참석했다.

영화 '열혈형사'(감독 윤여창)는 꼼수로 출세를 꿈꾸다 강제 유턴 당한 날라리 형사 동민(김인권 분)과 FM 형사 몽허(얀츠카 분)가 실종 사건으로 만나 벌어지는 대환장 공조 액션이다.

김승현은 극중 장형사 역을 맡았다. 장형사는 의리 넘치는 행동 대장이다.

이날 김승현은 김인권과의 호흡에 대해 "개인적으로 잘 맞았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그는 "촬영장에서 후배들에 대한 배려심이 많다"라고 설명했다.

김승현은 "선배님의 애드리브가 어디까지인지 파트너로서 말씀 드린다면, 항상 현장에서 바뀌었다. 상대 배우들이 당황할 때가 많다. 일방적으로 애드리브를 하는 게 아니라 사전에 협의를 하고 리허설도 많이 했다. 선배님을 보면서 멋있었던 게 항상 여러가지 연기를 준비를 많이 해오셨다. 후배로서 배울점이 참 많았다"라고 전했다.

한편 '열혈형사'는 오는 18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