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X레이디가가 'Sour Candy', 英 오피셜 싱글차트 17위 첫 진입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6.06 12:10 / 조회 : 462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가 레이디 가가(Lady Gaga)와의 협업곡 'Sour Candy'로 영국 오피셜 싱글 차트에서 또 한 번 K팝 걸그룹 새 역사를 썼다.

5일(현지시간) 영국 오피셜 차트에 따르면 블랙핑크와 레이디 가가의 'Sour Candy'는 싱글 톱40(Official Singles Chart Top 40)에 17위로 첫 진입했다.

이로써 블랙핑크는 K팝 걸그룹 중 처음으로 영국 오피셜 싱글 톱40 차트에 세 번 이름을 올린 아티스트가 됐다. 레이디 가가와의 협업곡이지만 이는 블랙핑크의 영국 오피셜 차트 역대 진입 순위 중 가장 높은 성적이기도 하다.

앞서 블랙핑크는 2018년 '뚜두뚜두 (DDU-DU DDU-DU)'로 영국 ‘오피셜 싱글 톱100’에 진입하며 K팝 걸그룹 최초의 기록을 세운 바 있다. 이어 2019년 'Kill This Love'로 해당 차트 33위를 차지해 K팝 걸그룹 최고 성적을 썼고, 영국 출신 싱어송라이터 두아 리파와 협업한 'Kiss and Make Up'을 36위에 올려 놓으며 자신들의 이름을 차트에 꾸준히 새겨왔다.

영국과 더불어 세계 양대 팝 시장인 미국에서도 블랙핑크의 파급력은 증명됐다. 'Sour Candy'는 지난 3일 발표된 미국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Digital Song Sales chart)'에서 25위를 기록했다. 아울러 핫댄스/일렉트로닉 송스 차트(Hot Dance/Electronic Songs chart)에서는 8위에 올랐는데, 블랙핑크는 이 차트에 등장한 최초의 K팝 걸그룹이다.

미국 유력 매체 포브스(Forbes)는 이를 두고 "빌보드 순위 집계 기간 중 단 하루 만 포함된 상황임에도 폭발적인 성과를 거뒀다"며 "이대로라면 'Sour Candy'는 1주일 후 '빌보드 핫100 차트'에 진입할 가능성이 있다. 그것은 블랙핑크에게 또 다시 역사적인 순간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세계 최대 음원 사이트인 스포티파이(Spotify) 내 기록은 더욱 괄목할 만하다. 'Sour Candy'는 지난 28일(한국시간) 깜짝 발매 당시 스포티파이 글로벌 톱50차트 2위, 미국 톱50차트에서 3위, 캐나다 톱50차트 4위, 영국 톱50차트 5위 등 주요 국가 차트 최상위권 순위를 싹쓸이했다.

'유튜브 퀸' 다운 행보도 여전하다. 유튜브 내 'Sour Candy' 영상은 특별한 비디오 없이 음악만 나오는 콘텐트(Audio Video)임에도 이례적으로 조회수 1억뷰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 발매 24시간 동안 약 2180만 건의 조회수는 여성 아티스트들의 콜라보레이션 기록 중 최고 신기록으로 알려졌다.

6월 컴백을 앞두고 있는 블랙핑크는 'Sour Candy'로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의 존재감을 한껏 끌어올린 상태. 레이디 가가와의 협업곡에 이어 블랙핑크만의 신곡에 대한 기대감은 한층 커졌다.

블랙핑크는 이달 선공개 타이틀곡 발표 이후 오는 7~8월께 특별한 형태의 두 번째 신곡과 9월께 첫 정규앨범 발표를 예고했다. 또한 첫 정규 앨범 발표에 이어 로제·리사·지수의 솔로곡을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