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박나래, 무대 이면의 숨겨진 고독함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6.05 13:56 / 조회 : 432
image
/사진제공=MBC


개그우먼 박나래의 숨겨왔던 고독함이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공개된다.

5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의 숨겨왔던 고독함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서 박나래는 늦어진 녹화에 분장도 지우지 못한 채 퇴근한다. 코믹한 비주얼과 달리, 한 번도 본 적 없던 지친 모습을 보이며 짠한 감성을 불러일으킨다고.

집으로 돌아온 박나래는 분장 지우기에 돌입, 온몸 구석구석을 뒤덮은 분장크림을 익숙하게 지워 나가지만 고된 과정에 지친 기색을 숨기지 못한다. 긴 시간 동안 홀로 고군분투 하는 모습을 보이며 무대 뒤 숨겨왔던 코미디언의 고충을 드러낸다.

분장과의 사투를 끝마친 박나래는 멍하니 창밖의 야경을 바라보며 재충전의 시간을 갖는다. 잠깐의 휴식을 취한 뒤 맥주 한 캔과 함께 인간미 가득한 야식 먹방까지 펼친다고. 무대 위 화려한 모습 뒤, 모두의 공감을 자아낼 쓸쓸한 면모가 드러난다고 해 궁굼증을 자극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