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 백종원이 부르는 '쏘리 쏘리'..아재 느낌에 폭소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6.03 14:12 / 조회 : 303
image
/사진=SBS '맛남의 광장'


백종원이 슈퍼주니어의 '쏘리 쏘리'를 아재 느낌으로 불렀다.

4일 오후 방송되는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무에 이어 청경채를 활용한 특급 레시피를 선보인다.

지난주 '맛남의 광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출하되지 못한 무를 활용해 특별한 레시피를 선보였다. 그러나 무뿐만 아니라 국내 생산량 70%를 차지하는 용인 청경채 역시 계속되는 코로나19 사태로 남모를 고충을 겪고 있다고 전해졌다. 인기 메뉴였던 마라탕의 유행이 주춤하는가 하면 급감한 외식문화로 중국요리의 단골 재료인 청경채 소비가 줄어든 것. 이에 농벤져스는 청경채를 활용해 가정에서도 손쉽게 만들 수 있는 레시피를 선보일 예정이다.

'맛남의 광장' 백종원,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 그리고 게스트 규현은 오후 미식회 메뉴로 청경채 수육, 청경채 볶음, 청경채 고추장궈를 준비했다. 양세형은 숙제 메뉴로 준비한 청경채 고추장궈가 미식회 메뉴로 선정이 되며 메인 셰프가 됐다.

양세형은 요리 시작 전 혼잣말을 하는 등 긴장한 모습이 역력했고, 이 모습을 놓칠 리 없는 규현은 양세형을 놀리기 시작했다. 규현은 손색없는 양세형의 칼질 실력을 지적하거나 양세형이 조금만 서둘러도 여유를 가지라며 조언을 건네 웃음을 안겼다. 계속되는 장난스러운 기싸움에 제2의 ‘히스테리 키친’이 시작될지 관심을 모은다.

김동준은 ‘발라드의 황제’ 규현에게 노래 요청을 했다. 요청 곡은 슈퍼주니어 대표곡 '쏘리 쏘리'(SORRY, SORRY)’의 발라드 버전.

규현이 노래를 부르려는 찰나 백종원이 아는 척을 하며 나섰고, 이에 멤버들은 기다렸다는 듯 백종원을 향해 노래 한 소절을 요청했다. 그러나 모두의 기대와 달리 백종원은 특유의 아저씨 버전으로 편곡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고. 백종원 버전의 ‘쏘리 쏘리'는 본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맛남의 광장'은 4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