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네세끼' 은지원 츤데레 요리법..젝키 '빗 속 라면' 첫 끼 성공[★밤TView]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0.05.29 23:16 / 조회 : 771
image
/사진=tvN '삼시네세끼 어촌편5' 방송화면 캡처


'삼시네세끼' 그룹 젝스키스가 첫 끼니로 빗 속 라면 끓이기에 성공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네세끼'에서는 젝스키스가 합숙 첫 날부터 비를 만났다.

은지원은 젝스키스 멤버들이 멘탈붕괴에 빠져있을 때 나영석PD가 고기를 구워먹는다는 소식을 들었다.

이재진은 "배달앱 찾아봐봐"라고 했지만 이 곳에선 자급자족으로 음식을 만들어 먹어야했다. 네 멤버들은 직접 불을 피워 물 끓이기부터 도전했다.

image
/사진=tvN '삼시네세끼 어촌편5' 방송화면 캡처


그러나 이날 비 때문에 피워놓은 불은 자꾸만 꺼졌고, 재가 솥에 들어가는 등 잇따라 난관에 부딪혔다. 은지원은 "라면 먹기 드럽게 힘드네"라면서도 가장 적극적으로 라면을 끓여냈다.

은지원의 챙김 속 멤버들은 첫 끼니로 라면을 흡입했다. 멤버들과 라면에 소주를 들이키며 은지원은 "그래도 간만에 이렇게 나오니까 좋다. 공기는 좋은 것 같아"라고 털어놨다. 이어 그는 "이게 1회 엔딩 장면이야"라고 노련미를 발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