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다' 또 다른 생존자 박신혜..고난도 액션까지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5.25 08:30 / 조회 : 800
image
박신혜 /사진='#살아있다' 스틸컷


영화 '#살아있다'에서 배우 박신혜가 도심 한가운데 고립된 또 다른 생존자로 특별한 활약을 선보인다.

'#살아있다'(감독 조일형)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영화 '형', '침묵', 드라마 '피노키오', '닥터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폭넓은 사랑을 받아온 박신혜가 '#살아있다'를 통해 또 다른 생존자 ‘유빈’ 역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유빈은 정체불명 존재들의 위협으로 집 밖에 나갈 수 없는 상황에서도 하나부터 열까지 철저하게 계획하여 생존 전략을 짜는 인물이다.

박신혜는 "유빈은 치밀하면서도 침착하게 어떻게 살아남을 수 있을지 고민하는 인물이다"라고 설명했다. 박신혜는 유빈의 몸에 밴 습관, 살아남으려는 생존 본능을 침착하고 대범한 눈빛과 표정에 담아냈다. 또 고난도 액션을 직접 소화해 자신만의 색깔로 캐릭터를 완성했다.

뿐만 아니라 매 작품 상대 배우와 인상적인 호흡으로 호평 받아온 박신혜는 '#살아있다'를 통해 처음 호흡을 맞추는 유아인과 특별한 생존 케미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조일형 감독은 "박신혜는 한계를 모르는 배우다. 유빈이 가진 특징을 박신혜 배우가 만들어 줄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라고 신뢰를 전했다.

한편 '#살아있다는 6월 말 개봉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