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콘셉트+비주얼+음악 '갓벽' 그 자체..컴백에 쏠리는 기대

이정호 기자 / 입력 : 2020.04.16 13:36 / 조회 : 210
image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GOT7(갓세븐)의 컴백에 K팝 팬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GOT7은 20일 새 앨범 'DYE'(다이)와 타이틀곡 'NOT BY THE MOON'(낫 바이 더 문)을 발표하고, 5개월 만에 돌아온다. 컴백 소식과 함께 뜨거운 화제몰이 중인 GOT7의 신보 관전 포인트가 공개됐다.

GOT7은 2014년 데뷔곡 'Girls Girls Girls'(걸스 걸스 걸스)로 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졌다. 이후 'A'와 '딱 좋아(Just right)'의 귀여운 매력부터 '하드캐리'와 '니가 하면' 등의 강렬한 퍼포먼스까지. 달콤함과 다크한 감성을 오가는 일명 '단짠 콘셉트'로 큰 사랑을 받았다.

GOT7의 완벽한 콘셉트 소화력 뒤에는 최상의 결과물을 위한 일곱 멤버의 값진 땀방울이 있었다. 매 활동마다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아낌없는 노력을 쏟아부은 것. 신곡 'NOT BY THE MOON'에 대해서도 "처음 시도해보는 것들이 많다. 팬들에게 더욱 새로운 매력을 보여드리려고 헤어스타일과 의상에 변화를 줬다. 많이 좋아해 주셨으면 좋겠다"며 식을 줄 모르는 열정을 드러냈다.

GOT7은 독보적인 존재감을 빛내고 있다. 화려한 액세서리, 과감한 의상 등 파격적인 스타일링을 소화해내는 일곱 멤버의 눈부신 미모는 나날이 레전드를 갱신 중이다. K팝 팬들은 최근 릴리스된 티징 콘텐츠를 보고 '역시 비주얼 맛집 GOT7'이라는 평을 쏟아내고 있다. 중세 시대에서 타임 워프한 듯한 고풍스러운 분위기와 아름다운 외모가 어우러져 로맨틱한 느낌을 선사했다. JB, 마크, 잭슨, 진영, 영재, 뱀뱀, 유겸은 이번 활동을 통해 비주얼의 정점을 찍을 것으로 기대된다.

'하지하지마', 'Never Ever'(네버 에버),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 등에서 GOT7과 합을 맞춘 JYP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이 타이틀곡 'NOT BY THE MOON' 작사, 작곡, 편곡에 손을 더했다. 이 조합이 또 어떤 파급력을 불러일으킬지 벌써부터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번 노래는 감성적인 분위기가 그러데이션처럼 번지는 멜로디와 GOT7의 매력적인 목소리를 동시에 만나볼 수 있다. 여기에 영원히 변하지 않는 사랑의 메시지를 그린 로맨틱한 노랫말이 어우러져 한층 특별한 감상을 선사할 전망이다.

JB, 진영, 영재, 유겸은 수록곡 작업에 참여해 GOT7만의 색깔을 뚜렷하게 드러냈다. 이외에도 'LOOK'(룩), 'You Are'(유 아) 등에 참여한 220VOLT(220볼트)와 '제9회 가온차트 뮤직어워드'에서 올해의 실연자상 코러스 부문을 수상한 주찬양, 시인 못말 등 유수의 작가진이 힘을 합쳐 신보의 완성도를 높였다.

GOT7의 신보 'DYE'와 'NOT BY THE MOON'은 4월 20일 오후 6시에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