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김호중 결국 개별활동 결론 "서로 응원"[전문]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4.06 10:13 / 조회 : 14872
image
트로트가수 김호중 /사진제공=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4위 김호중이 결국 자신의 소속사로 돌아가 개별 활동을 하게 된다.

'내일은 미스터트롯'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는 6일 공식입장을 통해 "김호중은 본인과 해당 소속사의 요청에 따라 '내일은 미스터트롯' 톱7의 단체 활동 외에 자유롭게 원 소속사와 활동을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뉴에라프로젝트는 "긴 논의를 거친 끝에 개별 활동을 하는 것으로 결정했고 서로를 응원하는 관계로 지내기로 했다"라며 "이에 따라 뉴에라프로젝트는 김호중을 제외한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게 된다"라고 설명했다.

◆ 뉴에라프로젝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뉴에라프로젝트> 입니다.

뉴에라프로젝트(New Era Project)가 35.7%의 최고시청률 및 예능 브랜드 평판 1위를 달성한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입상자 공식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큰 격려를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들과 많은 도움을 주시는 미디어 관계자 여러분께 인사를 드립니다.

뉴에라프로젝트는 가창력과 음악성이 뛰어난 아티스트들과 함께 해왔습니다. 또한 아티스트의 이름이 브랜드가 되어야 한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업무를 진행 중이며, ‘내일은 미스터트롯’ 출신 아티스트들과 함께 함에 있어서도 동일한 업무 철학으로 임할 것입니다.

입상자들에 대한 매니지먼트 서비스를 제공함에 있어 최우선은 아티스트 개별의 특성을 반영하고, 개개인이 목표하는 방향으로 안정적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안내하겠습니다. 그리고 원소속사와 조화로운 협력을 통해 상호 보완하며 아티스트의 발전에 시너지가 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무엇보다, 트로트의 현대화를 이룬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힘을 모아 전 세계 음악 시장에도 K-TROT가 가진 감동과 흥을 전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이에 팬 여러분의 따뜻한 애정과 응원을 요청 드리며 더 많은 미디어 관계자분들의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아울러 한 가지 안내 말씀 드립니다.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4위로 입상했던 김호중님은 본인과 소속사(생각을 보여주는 엔터)의 요청에 따라 7인 단체 활동 외에는 자유롭게 원소속사와 활동을 하게 되었습니다. 긴 논의를 거친 끝에 개별 활동을 하는 것으로 결정하였으며 서로를 응원하는 관계로 지내기로 하였습니다. 이에 뉴에라프로젝트는 진선미를 포함한 입상자 6인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합니다.

앞으로 뉴에라프로젝트는 최선의 기획과 서비스로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님의 빛나는 활동과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