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마리안느 페이스풀, 코로나19 확진..병원서 치료 중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0.04.06 09:09 / 조회 : 339
image
마리안느 페이스풀 /AFPBBNews=뉴스1


영국 가수 겸 배우 마리안느 페이스풀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위해 병원에 입원했다.

지난 4일(현지시각)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 미국 매체 롤링스톤 등에 따르면 마리안느 페이스풀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런던에 위치한 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마리안느 페이스풀의 매니저는 성명을 통해 "마리안느는 런던의 병원에서 코로나19 치료를 받고 있다. 그는 현재 안정적으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우리는 그가 잘 회복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마리안느 페이스풀의 친구인 페니 아케이드는 롤링스톤지와의 인터뷰를 통해 "친구는 지금 빠르게 회복 중이다. 곧 TV와 스크린에서 다시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마리안느 페이스풀은 1964년 16세로 데뷔했다. 그는 그룹 롤링 스톤스의 매니저로부터 인정 받았으며, '귀여운 새', '사랑의 하룻밤' 등 다양한 히트곡으로 사랑을 받았다. 또한 영화 '영주의 애인', '페이스 블라인드', '마리 앙투아네트' 등에 출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