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효슈팅 0개였지만...' 호날두의 자신감 "우리에겐 90분 있다"

이원희 기자 / 입력 : 2020.02.27 17:42 / 조회 : 1121
image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사진=AFPBBNews=뉴스1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가 팀 패배에도 고개를 숙이지 않았다.

호날두는 27일(한국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리가 원했던 결과는 아니지만 유럽챔피언스리그(UCL) 경기는 항상 힘들다. 하지만 우리에게는 90분이 있고, 토리노(유벤투스 홈)에서 반격할 수 있는 기회가 있다. 이 싸움에서 승리할 자신이 있다"고 전했다.

앞서 유벤투스는 이날 올림피크 리옹(프랑스)과 UCL 16강 1차전에서 0-1로 패했다. 호날두의 부진이 꽤 심각했다. 호날두는 전체 슈팅 4개를 날렸지만, 단 한 번도 공이 골문 쪽으로 향하지 않았다. 유효슈팅이 0개였던 것이다.

이에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호날두에게 평점 6.04를 부여했다. 부진했다는 뜻이다. 팀 내 골키퍼 보이치에흐 슈체스니(30·평점 6.00) 다음으로 낮은 점수였다.

UCL 2차전은 3월 18일 유벤투스 홈에서 열린다. 호날두의 약속대로 유벤투스가 반격에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